365일진료 자강한방병원

공지사항

자강한방병원은 한방과 양방의 협진을 통한 재활, 통증치료, 면역력 향상을 포함하여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관리를 통해 자연치유력을 높여드리는 통합의학병원입니다

초기 대장암 증상, 원인 진단, 치료방법 및 예방은 무엇일까요?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38회 작성일 21-05-11 10:47

본문

대​장암은 초기 증상을 명확하게 구분하기 어렵다고 합니다.

초기에는 증상이 없어 검진 시기를 놓치게 되어 어느 정도 진행된 후에 발견되는 경우가 빈번하다고 합니다. 그러므로 정기검진 꼭 받으시길 권장합니다. 배변습관 및 대변의 변화로 초기에 발견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전체 암 발생 순위 2위입니다. 서구적인 문화로 변화면서 기름진 음식 등을 섭취해서 그런 것 같습니다. 초기에 대장암을 발견하면 수술 후 90% 이상의 생존율을 보입니다. 진행성 암의 경우 20% 미만으로 생존율이 낮기 때문에 초기에 발견하는 게 중요합니다. 오늘은 대장암 초기 증상과 대장 용종 예방 치료방법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대장암이란?

결장과 직장에 생기는 악성 종양을 말합니다. 발생 위치에 따라 결장에 생기면 결장암, 직장에 생기면 직장 암이라고 하며, 이를 통칭하여 대장암 혹은 결장 직장 암이라고 합니다. 대장의 대부분이 결장이기 때문에 맥락에 따라 대장이라는 말로 결장만을 뜻할 때도 간혹 있습니다.

대장은 충수, 맹장, 결장, 직장, 그리고 항문관으로 나뉘며, 결장은 다시 상행결장, 횡행결장, 하행결장, 에스상결장으로 나뉘는데, 이 가운데 맹장, 결장과 직장에 생기는 악성종양이 대장암입니다. 대장암의 대부분은 선암, 즉 점막의 샘세포에 생기는 암이며, 그 밖에 림프종, 악성 유암종, 평활근육종 같은 것이 원발성으로 생길 수 있습니다.

대장의 위치 및 구조

대장 즉 큰창자는 소장의 끝에서부터 항문까지 이어진 소화기관으로, 길이가 약 150cm 정도입니다. 대장은 맹장, 결장, 직장, 그리고 항문관으로 나뉘며, 결장은 다시 생생 결장, 횡행결장, 하행결장, 에스상결장으로 나뉩니다. 대장의 직ㄷ경은 맹장 부분이 7.8~8.5cm로 가장 크고, 원위부로 갈수록 점차 작아져서 에스상결장에서는 약 2.5cm가 되었다가 직장에서 4.5cm쯤으로 다시 커지고, 항문관에서 도로 작아집니다.

대 장벽은 점막, 점막하 조직, 근육층의 네 층으로 되어 있습니다.


대장의 기능

대장은 음식물의 분해는 하지 않으며, 수분을 흡수하고 음식물 찌꺼기로 분변을 형성해 저장했다가 내보내는 기능을 합니다. 대장에는 700종 이사의 세균이 서식하면서 여러 물질을 만들어 내는데, 이에는 소량의 비타민이 포함됩니다. 또한 소장에서 소화되지 않은 다당류가 박테리아에 의해 지방산으로 바뀌어 대장에 흡수됩니다. 대장에서 나오는 가스는 소화되지 않은 다당류를 박테리아가 발효할 때 만들어집니다.

​대장암 원인

1. 동물성 지방의 과도한 섭취
대장암 원인으로 가장 주목을 받는 것이 바로 육류 섭취 혹은 고지방식입니다.

2. 섬유질 섭취 부족
섬유질, 야채류, 과일류의 충분한 섭취는 대장암의 예방 효과가 있습니다.

3. 칼슘, 비타민D의 부족
칼슘 섭취가 대장암 발생 억제 효과가 있고 비타민D 농도가 충분하면 대장암 사망률이 감소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4. 굽거나 튀기는 조리방법
육류를 굽거나 튀기거나 바비큐 할 경우 대장암 발생 위험이 중가 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5. 운동 부족
발생률이 높은 서구 국가를 중심으로 이루어진 연구들에 따르면 노동량이 많은 직업에 종사하는 사람에게 대장암의 발생 위험이 감소되며, 일과 시간뿐 아니라 여가 시간에 즐기는 운동량도 대장암의 ㅣ발생 위험을 낮춘다고 보고되고 있습니다.

6. 염증성 장 질환
염증성 장 질환인 궤양성대장염과 크론병이 있을 경우 대장암 발병 위험이 증가합니다.

7. 대장 용종
선종성 용종은 대장에 생기는 혹으로 대부분의 대장암은 원인에 관계없이 선종성 용종이라는 암의 전단계를 거쳐 암으로 발전하게 됩니다. 선종성 용종은 증상이 없는 50세 이상의 성인이 대장 내시경을 할 경우 약 30% 정도에서 발견된다. 선종성 용종이 얼마나 암으로 발전할 위험이 있는지는 용종의 크기와 현미경적 조직 소견에 따라 차이가 있다. 크기가 1cm보다 작은 경우는 암세포가 들어 있을 확률이 1% 정도이지만 2cm보다 크면 암세포가 들어 있을 확률이 약 35~50%나 된다. 또한 조직 검사에서 융모 성성 분을 많이 포함하고 있을 경우 암으로 진행할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8. 유전적 원인
대장암이나 대장선종을 가진 환자의 가족은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대장암에 걸릴 확률이 높습니다.
대장의 위치 및 구조
상담/고객만족센터 1670-1855

전화상담

카톡상담